편집 : 2019.7.17 수 17:47
한국노총, 정치
> 뉴스 > 경제
     
일자리·소득주도 성장…'J노믹스'에 예산 집중 투입키로
기재부, 'J노믹스' 예산지침 각부처에 전달...내년예산안 편성 뒤 9월1일까지 국회 제출 계획
2017년 05월 19일 (금) 17:33:09 윤영상기자 bodo@nbs.or.kr

일자리·소득주도 성장…'J노믹스'에 예산 집중 투입키로

기재부, 'J노믹스' 예산지침 각부처에 전달...내년예산안 편성 뒤 9월1일까지 국회 제출 계획

내년도 예산안 편성에 일자리 창출과 소득 주도 성장 등 새 정부의 정책과제가 집중 반영된다. 

   
 

기획재정부는 19일 "새 정부 정책과제 반영과 지출 구조조정을 위해 '2018년도 예산안 편성 및 기금운용계획안 작성 추가 지침'을 각 부처에 통보했다"고 밝혔다.

이번 추가지침에 따라 각 부처는 내년도 예산안 및 기금운용 계획안에 일자리 창출 및 소득주도 성장, 저출산 극복, 미세먼지 저감 등에 관한 사업과 예산 내역을 반영하게 된다. 

구체적으로 살펴보면, 공공부문 비정규직의 정규직 전환과 노동시간 단축과 중소기업·소상공인 지원 강화 등 일자리 격차 완화 사업과 생애 맞춤형 소득 지원, 노인·청년·장애인 등 저소득 취약 계층 생활 여건 개선 사업 등이 예시로 제시됐다.

아울러 국·공립 어린이집 확충과 돌봄 지원 확대, 임신·출산·육아 휴직 지원 강화 등 저출산 극복 사업과 미세먼지 측정기 설치, 신재생 에너지 확대 등 미세먼지 저감 사업이 지침에 포함됐다. 

특히 일자리 창출 효과가 큰 사업을 최우선적으로 반영하기 위해 예산을 요구할 때는 일자리 수 등 고용 효과를 명시해야 한다. 또 고용영향평가 대상 사업도 최대한 확대될 예정이다.

이번 지침은 또 각 부처가 모든 재정 사업을 원점에서 재검토해 임의로 쓸 수 있는 사업 예산인 '재량 지출'을 10% 구조조정하도록 요구했다.

   
 

이번 추가지침 통보에 따라 각 부처의 예산요구서 제출 기한은 당초 이달 26일에서 31일로 연장된다. 기재부는 관계부처 협의 등을 거쳐 내년도 예산안을 편성한 뒤 9월1일까지 국회에 제출할 계획이다.

 

윤영상기자의 다른기사 보기  
ⓒ 한국노동방송(http://www.nbs.or.kr)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| 저작권문의  

     
전체기사의견(0)  
 
   *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. (현재 0 byte/최대 400byte)
   *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. [운영원칙]
전체기사의견(0)
회사소개  |  광고안내  |  제휴안내  |  찾아오시는 길  |  저작권보호  |  개인정보취급방침  |  청소년보호정책
서울시 영등포구 여의서로 43 한서빌딩 1310호 | 정기간행물등록번호 : 문화라 06942 | 등록연월일 : 2004년 06월 11일
부가통신사업신고 .서울체신청장 (2004. 2. 23) | 인터넷신문 서울특별시 아00831( 2009. 4. 8자)
대표자·발행인: 윤병학 | 개인정보관리·청소년보호 책임관 : 윤병학 news@nbs.or.kr
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,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한국노동방송에게 있습니다.
Copyright since 2003 한국노동방송. all right reserved. mail to webmaster@nbs.or.kr